casspoint

카스모멘트

KBO리그 한주간 가장 짜릿했던 순간 카스모멘트 영상

2013년 9월 4주차 카스모멘트

역전 3점 홈런 검투사 세레모니 박석민

네티즌 평점

9.6점

삼성의 외국인투수 밴덴헐크와 SK의 토종선발 윤희상. 에이스의 맞대결로 펼쳐진 시즌 마지막 맞대결 과연 승자는 누가 될까? 강력한 투수전이 예상되는 경기일수록 선취점이 중요하죠. 이날 경기에서 먼저 선취 득점의 기회를 잡은 건 삼성이었습니다. 초반 흔들린 윤희상을 공략해 2사 만루 기회를 만들었지만, 이상훈이 범타로 물러나며 득점에는 성공하지 못했습니다. SK 역시 1회부터 득점기회를 잡았습니다. 박재상의 안타와 박정권의 볼넷으로 2사 만루 기회를 잡은 비룡군다. SK는 득점에 성공할 수 있을까요? 한 번의 기회를 득점으로 만들며 SK가 기선제압에 성공합니다. 홈런 한 방으로 순식간에 3실점을 하게 된 밴덴헐크. 그러나 2회부터 안정을 찾으며 더 이상 실점하지 않고 6회까지 잘 막아줬습니다. 1회 득점기회를 날린 삼성은 윤희상의 구위에 눌려 이렇다할 공격 한 번 해보지 못한 채 무기력한데요. 7회까지 11개의 탈삼진을 솎아내며 무실점 호투를 펼친 윤희상 선수. 승리투수 요건을 갖추고 마운드를 내려갑니다. 그런데 7회까지 투구수 109구를 기록한 윤희상 선수가 8회에 다시 마운드에 올랐습니다. 체력이 떨어진 탓일까요. 선두타자부터 안타를 허용하며 흔들리기 시작합니다. 연속안타를 내주고 무사 1, 2루에 마운드를 내려옵니다. 마운드를 이어받은 건 진해수 선수. 6구 승부 끝에 몸에 맞는 공을 허용하며 무사 만루 위기를 자초합니다. 1회 이후 득점 기회를 잡은 삼성. 아직 끝나지 않은 경기, 삼성은 대역전극을 만들어낼 수 있을까요? 타석에는 후반기 타율 1위를 기록하고 있는 박석민. 후반기 무서운 뒷심으로 팀순위 선두 자리를 지켜내고 있는 박석민 선수. 야구를 즐길 줄 아는 그라운드의 재간둥이 박석민 선수의 활약 앞으로도 기대하겠습니다.

댓글18

0/400

  • 스타쇼 360
  • 주간아이돌
  • 비디오스타
  • 종합
    순위 선수 포지션 총점 가성비
    1 린드블럼 롯데 SP 352 0
    2 해커 NC SP 329 0
    3 나성범 NC RF 261 0
    4 모창민 NC DH 253 0
    5 손아섭 롯데 RF 248 0
    6 스크럭스 NC 1B 236 0
    7 노진혁 NC SS 212 0
    8 이민호 NC RP 188 0
    9 레일리 롯데 SP 186 0
    10 권희동 NC LF 175 0
    팀순위
    순위 팀명 경기 승률 승차
    1 KIA 144 87 56 1 0.608 0.0
    2 두산 144 84 57 3 0.596 2.0
    3 롯데 144 80 62 2 0.563 6.5
    4 NC 144 79 62 3 0.560 7.0
    5 SK 144 75 68 1 0.524 12.0
    6 LG 144 69 72 3 0.489 17.0
    7 넥센 144 69 73 2 0.486 17.5
    8 한화 144 61 81 2 0.430 25.5
    9 삼성 144 55 84 5 0.396 30.0
    10 kt 144 50 94 0 0.347 37.5
    투수
    순위 선수 포지션 ERA 총점
    1 양현종 KIA SP 3.44 3,541
    2 헥터 KIA SP 3.48 3,519
    3 켈리 SK SP 3.60 3,186
    4 장원준 두산 SP 3.14 2,633
    5 레일리 롯데 SP 3.80 2,522
    6 니퍼트 두산 SP 4.06 2,429
    7 정우람 한화 RP 2.75 2,422
    8 소사 LG SP 3.88 2,413
    9 손승락 롯데 RP 2.18 2,360
    10 차우찬 LG SP 3.43 2,270
    타자
    순위 선수 포지션 타율 총점
    1 김재환 두산 LF 0.340 4,286
    2 최형우 KIA LF 0.342 4,214
    3 버나디나 KIA CF 0.320 4,121
    4 최정 SK 3B 0.316 4,117
    5 로사리오 한화 1B 0.339 4,020
    6 나성범 NC RF 0.347 3,706
    7 러프 삼성 1B 0.315 3,611
    8 손아섭 롯데 RF 0.335 3,602
    9 이대호 롯데 1B 0.320 3,503
    10 박건우 두산 CF 0.366 3,4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