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sspoint

카스모멘트

KBO리그 한주간 가장 짜릿했던 순간 카스모멘트 영상

2014년 8월 3주차 카스모멘트

데뷔 첫 그랜드슬램, 정수빈

네티즌 평점

9.3점

피말리는 4위 다툼 속 두산과 SK의 시즌 10차전. 두산은 외국인 투수 마야를, SK는 5전 5승의 밴와트를 앞세워 필승을 다짐했는데요. 물러설 곳 없는 양 팀. 초반부터 팽팽한 접전을 벌입니다. 1회 조동화의 2루타에 이은 김성현의 적시타로 SK가 선취득점에 성공하지만, 2회 정수빈의 잘맞은 적시타로 두산이 동점을 만듭니다. 돌이켜보면 이 때부터 뭔가 일 낼 조짐을 보였던 정수빈이죠? 이후 계속되는 접전. 5회 김재호의 홈런으로 두산이 역전에 성공합니다. 그러나 SK의 반격이 바로 이어지는데요. SK는 5회말 석 점을 뽑아내며 재역전 합니다. 엎치락 뒷치락 접전 속에 두산이 한 점 뒤진 6회 2사 만루! 다시 정수빈의 타석입니다. 그는 무슨 생각을 하고 있었을까요? "일단 홈런을 많이 치는 타자가 아닌데, 그래도 제가 직구를 좀 노리고 있었어요" 2009년 데뷔 이후 지난해까지 홈런이 단 7개에 불과했던 정수빈의 깜짝 만루포에 동료들도 격한 칭찬을 아끼지 않는데요. 정수빈의 활약은 여기서 끝이 아니죠. 9회에도 2타점 적시타를 때려내며 한 경기 7타점을 기록, 두산의 12:6 승리에 앞장섰습니다. 사이클링히트를 못친게 조금 아쉽죠. "솔직히 사이클링 히트는 신경 안썼고, 계속 좋은감 이어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4위 자리를 놓고 여러 팀이 싸우고 있는데, 더 열심히 해서 꼭 4위로 시즌 마감하도록 하겠습니다." 작은 체구를 무색하게 만드는 강력한 생애 첫 그랜드슬램을 쏘아올린 정수빈. 이날만큼은 두산의 아기 곰이 아닌 작은 거인이었습니다.

댓글26

0/400

  • 스타쇼 360
  • 주간아이돌
  • 비디오스타
  • 종합
    순위 선수 포지션 총점 가성비
    1 린드블럼 롯데 SP 352 0
    2 해커 NC SP 329 0
    3 나성범 NC RF 261 0
    4 모창민 NC DH 253 0
    5 손아섭 롯데 RF 248 0
    6 스크럭스 NC 1B 236 0
    7 노진혁 NC SS 212 0
    8 이민호 NC RP 188 0
    9 레일리 롯데 SP 186 0
    10 권희동 NC LF 175 0
    팀순위
    순위 팀명 경기 승률 승차
    1 KIA 144 87 56 1 0.608 0.0
    2 두산 144 84 57 3 0.596 2.0
    3 롯데 144 80 62 2 0.563 6.5
    4 NC 144 79 62 3 0.560 7.0
    5 SK 144 75 68 1 0.524 12.0
    6 LG 144 69 72 3 0.489 17.0
    7 넥센 144 69 73 2 0.486 17.5
    8 한화 144 61 81 2 0.430 25.5
    9 삼성 144 55 84 5 0.396 30.0
    10 kt 144 50 94 0 0.347 37.5
    투수
    순위 선수 포지션 ERA 총점
    1 양현종 KIA SP 3.44 3,541
    2 헥터 KIA SP 3.48 3,519
    3 켈리 SK SP 3.60 3,186
    4 장원준 두산 SP 3.14 2,633
    5 레일리 롯데 SP 3.80 2,522
    6 니퍼트 두산 SP 4.06 2,429
    7 정우람 한화 RP 2.75 2,422
    8 소사 LG SP 3.88 2,413
    9 손승락 롯데 RP 2.18 2,360
    10 차우찬 LG SP 3.43 2,270
    타자
    순위 선수 포지션 타율 총점
    1 김재환 두산 LF 0.340 4,286
    2 최형우 KIA LF 0.342 4,214
    3 버나디나 KIA CF 0.320 4,121
    4 최정 SK 3B 0.316 4,117
    5 로사리오 한화 1B 0.339 4,020
    6 나성범 NC RF 0.347 3,706
    7 러프 삼성 1B 0.315 3,611
    8 손아섭 롯데 RF 0.335 3,602
    9 이대호 롯데 1B 0.320 3,503
    10 박건우 두산 CF 0.366 3,498